“아직 젊은데 벌써?” 젊을 때부터 안티에이징 시술 ‘인기’

주름 없이 매끈한 피부를 원하는 사람들이 크게 늘고 있다. 동안이라는 타이틀이 아름다움의 조건으로 나이가 들어도 더욱 젊어 보이고 싶은 심리적 요인이 크게 작용했기 때문이다.

최근에는 유명연예인들도 젊음을 유지하기 위해 보톡스나 필러 등의 간단한 안티에이징 시술을 받는 것이 공공연하게 알려졌다. 이에 따라 더욱 많은 사람들이 주름 관리를 위해 성형외과를 찾고 있다

특이한 점은 주름에 대한 걱정이 중노년층에서만 발생하는 것이 아니라 젊은 세대에서도 나타나고 있다는 것이다. 상대적으로 20~30대 대학생과 직장인들은 대인관계, 취업준비와 맞물려 자기관리나 예방차원에서 주름에 대한 문의가 많다. 이들은 흉터와 자연스러움, 회복속도 등을 더 중요시하기 때문에 절개보다는 비절개식 안티에이징 시술들을 선호한다.

이처럼 주름에 대한 고민이 다양한 연령층에서 주름에 대해 고민하는 이유는 주름이 노화가 아닌 다양한 원인으로 생기기 때문이다. 눈을 치켜뜨면서 생기는 이마주름, 짜증의 척도미간주름, 웃음의 자욱이 남긴 팔자주름 등은 생활습관에 따른 과도한 근육 사용도 원인이 된다. 간단한 시술과 함께 생활습관을 개선하는 것만으로도 효과를 볼 수 있다.

반면 이중턱 같은 피부 처짐은 지방층으로 인해 발생되는 경우가 많다. 피부 처짐은 노화에 따른 탄력저하가 가장 큰 원인이지만 축적되는 지방도 피부 처짐의 촉매가 된다. 레이저를 통한 지방흡입술이나 리프팅 시술로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좋다.

대부분 안티에이징 시술은 짧은 시술시간과 빠른 일상복귀로 간단하다고 생각해 사후관리에 신경을 쓰지 않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피부 재생과 빠른 회복을 위해 시술 후 사후관리가 동반돼야 한다.

주름은 같은 부위라고 하더라도 생성되는 원인, 탄력도, 피부상태, 주름방향 등에 따라 각기 다른 시술이 필요하다. 주름이 생기는 원인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경험 많은 의료진을 통해 적절한 시술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태그

댓글 남기기

관련 기사

Adblock(광고차단) 감지

광고차단기를 비활성화하여 지원을 고려하십시오